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갤러리아센터시티가 전하는 사랑의 메시지





LED 편지지에 우리의 사랑을 적어요



갤러리아센터시티가 화이트데이를 맞아 벽면에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사진=갤러리아센터시티 제공]



“OO아~ 사랑해!” 여자친구를 위한 달콤한 이벤트에 응모하세요.



 갤러리아센터시티(점장 최진융)가 ‘화이트데이(3월14일)’를 맞아 센터시티만의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14일 오후 5시부터 폐점 때까지 저녁 시간 밤하늘을 LED메시지로 수놓는 행사다. 2만4000개의 LED로 된 백화점의 외벽면을 활용,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계획이다. 백화점 벽면에 고객들에게 접수 받은 ‘나만의 글, 사진’을 흘리고, 이를 관람하기 위해 야외광장에 별도의 관람석을 마련한다.



4일부터 13일까지 10일간 남문 안내데스크에서 총 24쌍을 선착순으로 신청받는다. 이들에게는 또 리무진 드라이브 서비스 및 샴페인도 제공한다. 신청대상은 연인, 친구, 가족으로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갤러리아센터시티 관계자는 “갤러리아센터시티만의 이벤트로 젊은 연인들에게는 사랑의 메시지를 교환하는 낭만과 추억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13일 오후 4시 9층 아트홀-G에서는 ‘화이트데이’기념 콘서트가 열린다. 4일부터 예매한다.



앞서 5일과 6일에는 동화 걸작 공연시리즈 ‘마당을 나온 암탉’, 8일에는 영화 ‘타이머’, 9일 오페라 갈라콘서트 ‘마술피리’가 공연된다.



14일에는 영화 ‘비스틀리’가 상연된다. 예매 시 10만원 이상 상품을 구매해야 하며 1인2매 증정한다.



김정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