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재열씨 제일모직 사장 승진









삼성그룹은 빙상연맹 회장으로 단독 입후보한 김재열(43·사진) 제일모직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발령했다고 2일 밝혔다. 삼성 관계자는 “재계 출신의 체육단체장으로 통상 사장급 이상이 선임됐던 점을 고려해 최종 투표 결과와 무관하게 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빙상연맹 회장 후보로서의 격을 갖추도록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난해 말 정기 인사에서 전무에서 부사장으로 승진한 김 사장은 3개월 만에 다시 한 단계 올라갔으며, 지금과 마찬가지로 제일모직 경영기획 총괄 역할을 맡게 된다. 김 사장은 김병관 전 동아일보 회장의 차남으로,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차녀인 이서현 제일모직 부사장의 남편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