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차병원, 한국인 1000명 유전체 분석하기로

차병원그룹이 운영하는 안티에이징 라이프센터 차움은 유전자 분석 전문기업인 게놈연구재단과 5년간 대한민국 국민 1000명의 유전체(지놈)를 분석하는 프로젝트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1인당 3000만원 이상의 비용이 들어간다. 현재까지 세계적으로 지놈지도가 완성된 사람은 100여 명에 불과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