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천안박물관 4월부터 고품격 기획전





시민과 함께하는 공간 … 관람에서 공연·교육·체험까지



올해 개관 4년차를 맞은 천안박물관이 지역 역사문화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박물관은 올해 다양한 기획전을 계획하고 있다. [조영회 기자]



천안박물관이 시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역에 대한 역사와 문화를 소개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더욱 많은 유물을 확보하고, 전문성을 더욱 키워 최고의 지역 박물관으로 만들어가겠다는 포부를 갖고 있다.



글=김정규 기자

사진=조영회 기자



 천안 역사문화의 중심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천안박물관이 지역 정체성 확립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친다. 시민들의 역사의 식을 높이고, 자긍심도 만들어 준다는 취지다. 올해로 개관 4년차를 맞은 천안박물관은 선사시대부터 근대에 이르는 천안의 역사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전시·교육·문화 시설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더 많은 시민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올해 ▶고품격 기회전시회▶기획공연 확대 ▶시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기로 했다.



 4월부터 연말까지 ‘고품격 기획특별전’을 계획하고 있다. 사업비는 2억3800만원이 소요된다.



 우선 천안지역에서 발굴한 유물 가운데 명품을 선별해 전시하는 ‘천안발굴 유물 명품전’을 4월부터 7월까지 개최하고, 7월부터 8월까지 박물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유물을 전시하는 ‘천안박물관 소장품전’을 연다.



 또 개관 3주년 기념 특별전으로 ‘어사 박문수 특별전’을 10월부터 12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공정과 청렴의 대명사 어사 박문수와 관련된 유물과 고령 박씨 종중에서 기증한 유물을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박물관 야외공연장과 대강당에서 시립예술단 공연 20회, 개별공연 20회, 주말영화상영 등 모두 100회의 기획공연을 계획하고 있다.



 시민과 함께하는 교육프로그램으로 역사문화대학 등 6개 교육프로그램을 운영, 천안의 역사문화에 대한 특강과 사회교육프로그램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상·하반기로 나눠 각각 200명을 대상으로 3개월 과정의 역사문화대학을 운영한다. 3월부터 6월까지 운영하는 상반기 과정은 ‘옛 그릇의 아름다움’이라는 주제로 토기와 도자기에 대해 강의하고 9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하는 하반기 교육은 ‘조선시대사’에대해 조명한다.



 400명을 모집해 운영하는 박물관교실은 전통공예, 전통음악 등 10개 강좌로 운영하며, 1

학기(3월∼6월)와 2학기(9월∼11월)로 나눠 진행한다.



 또 여름겨울방학에는 박물관학예사 일을 경험해 보는 ‘뮤지엄스테이’를 운영한다. 더불어 충남지역 학예사를 대상으로 한 학예전문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이밖에 ‘어린이 박물관교실’을 열어 자라나는 어린이들이 천안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배우고 이해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총 20회의 ‘하계동계 역사특강’도 준비하고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시민들에게 지역에 대한 역사와 문화를 알기 쉽게 소개하고 알릴 수있는 각종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며 “앞으로 유물의 지속적인 확보와 쾌적한 환경조

성, 자체 전문성 확충 등을 통해 전국 최고의 지역박물관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천안박물관은 삼룡동 216-10 번지 3만389㎡에 지하 1층, 지상 2층 전체면적 6616㎡ 규모로 꾸며졌다. 천안의 역사와 문화를 테마로 묶어 조성된 6개의 전시실과 공연장, 삼문, 와

가, 초가, 원삼거리, 산책로 등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한편 천안박물관은 올해 2/4분기 시설물 대관신청을 받는다.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문

화활동을 지원하고 문화욕구 충족을 위해 박물관 시설을 대관해오고 있다. 박물관 운영에

지장이 없는 범위 안에서 문화예술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전시 및 행사 등을 중심으로 3월

9일부터 10일까지 이틀 동안 대관신청을 받는다. 대관시설은 278석 규모의 강당을 비롯해,무대(156㎡), 기획전시실 (224㎡) 등이다. 시설사용을 원하는 시민은 방문해 사용허가신청

서를 제출, 접수하면 된다. 대관신청은 분기마다 받는다.



 2008년9월 개관한 천안박물관은 2009년 142회 2만3467명이 이용하고, 2010년 191회 2만9797명으로 증가하는 등 시민들의 문화활동 공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문의=천안박물관 관리팀 041-521-2823.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