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리핑] 김 총리 “복지정책 긴 안목 필요”

김황식 국무총리는 14일 “국민 모두가 함께 잘사는 복지 사회로 가려면 긴 안목을 갖고 복지 범위와 수준을 잘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세종로 정부중앙청사에서 국가정책조정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다. 김 총리는 “우리 사회는 유례없는 빠른 고령화와 저출산, 복지 수요 급증으로 재정 부담이 확대되는 등 해결할 과제가 산적해 있다”며 “관계 부처에서는 복지 수요와 재정 상황 등을 면밀히 검토해 국민들이 정부의 복지 정책을 정확히 이해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