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옛 강촌역사 앞 북한강에 제2강촌교





춘천 관문 상징 사장교 형태로





춘천시 남산면 옛 경춘선 강촌역사 앞 북한강에 춘천의 관문을 상징하는 제2강촌교(조감도)가 건설된다.



강원도는 지방도 403호선 도로 확포장 사업으로 현재의 강촌교 옆에 길이 306m, 왕복 4차로의 제2강촌교를 건설한다. 제2강촌교는 2개의 주탑과 교각 상판을 케이블로 연결한 사장교 형태다. 공사는 지난해 시작돼 현재 가교 설치 공정이 진행되고 있다.



 제2강촌교는 강촌IC~소주고개 터널~창촌~강촌천 건너편~강촌터널~경춘선 폐 철도 위를 통과해 현재의 강촌교 위편에서 의암댐 방향으로 100여m 지점의 경춘국도 46호선과 연결된다. 현재의 강촌교는 제2강촌교가 건설되더라도 차량 통행이 이뤄진다.



 지방도 403호선 확포장 공사는 지난해 말 25%의 공정을 보이고 있으며 올해 소주고개 터널(646m)이 준공될 예정이다.



이 사업은 2014년 준공 예정으로 남면 발산~창촌 4.65㎞ 구간은 왕복 2차로로, 창촌~강촌교 구간은 왕복 2~4차로로 개설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