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7개 대기업, 여수박람회 기업관 참여 확정





삼성·GS·현대차·SK·LG·롯데·포스코
해당 기업이 건축부터 전시·연출 맡게





2012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는 박람회 기간에 독립적인 기업관을 설치·운영할 기업의 신청을 마감한 결과 7개 기업이 접수했다고 9일 밝혔다. 신청한 기업은 삼성·GS·현대자동차·SK·LG·롯데·포스코다.



 조직위원회는 이들 기업에게 기업관 건축 부지로 2000㎡씩 제공한다. 해당 기업이 건축부터 전시·연출까지 모두 직접 맡는다. 우리나라 최고의 대기업 기업관들이 인접해 선의의 경쟁을 하면서, 관람객들에게 우수한 전시작품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2012여수세계박람회조직위원회의 강정구 기업관과장은 “우리나라 유수의 대기업이 독립 기업관 참여를 확정한 것은 올림픽·월드컵과 함께 3대 글로벌 이벤트로 100개국 참여하고 800만명이 관람할 여수세계박람회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것”이라고 말했다.



 조직위원회는 임대 기업관에도 8개 안팎의 해양 관련 기업과 첨단IT·녹색성장 관련 기업·단체를 참가시킬 계획이다. 임대 기업관은 조직위원회가 건축한 후 전시공간을 참여 기업마다 500㎡씩 임대해 주기 때문에 기업의 부담이 적다.



 1993 대전엑스포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 열리는 여수세계박람회는 내년 5월 12일부터 8월12일까지 93일간 여수 신항 일대에서 열린다.



이해석 기자 lhsa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