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치원비 동결 추진한다

정부가 물가 안정을 위해 유치원비를 동결하고, 학원비는 최대한 억제하기로 했다.



정부, 물가 안정 위해 … 학원비는 최대한 인상 억제

 9일 기획재정부와 교육과학기술부에 따르면 정부는 올해 유치원비 동결을 목표로 교과부와 각급 시·도 교육청에 ‘유치원비 종합관리단’을 만들어 이달부터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정부는 최근 전국사립유치원연합회와 간담회를 열어 유치원비 동결의 필요성을 강조했으며 이달 안에 한국유치원총연합회와 만나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기로 했다. 또한 유치원 시설 확대를 통한 유치원비 인하를 유도하기 위해 공공기관, 기업체 등의 부설유치원 설치 기준을 완화할 방침이다.



 정부는 유치원비와 더불어 서민 가계에 부담을 주는 학원비 수강료를 전면 공개해 학원비를 편법으로 인상하는 행위를 억제할 방침이다. 학원비의 영수증 발급을 의무화해 적정 수강료에서 벗어난 고액 과외를 막을 방침이다.



 정부 경제 부처 수장들은 10일 청와대 서별관에서 경제금융점검회의를 열고 물가 대책을 논의한다. 이 회의에는 김석동 금융위원장,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 등 이른바 ‘2.5기 경제팀’ 멤버들이 처음으로 참석한다. 각 부처는 13일 청와대 국민경제대책회의에서 물가안정종합대책을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고한 뒤 최종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허귀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