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수 길이 안내하는 예뻐지는 법









가수 길이 ‘뷰티 전문가’로 변신한다. 여성오락채널 트렌디는 자체제작 프로그램 ‘길의 뷰티 프로젝트 미인道’를 4일 밤 12시 첫 방송한다. 각종 예능 프로에서 비만, 입 냄새 등으로 웃음을 자아냈던 길이 진행자로 나선다. 길은 “나도 알고 보면 센스 있는 ‘차도남(차가운 도시의 남자)이다. 스타일리쉬하고 엣지 있는 모습으로 변신해 뷰티 정보를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실제 여느 여성 못지 않게 다양한 정보를 알고 있어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프로그램은 스타들의 뷰티 노하우를 전수받아 선보이는 ‘Wannabe Star’, 고민을 가진 사람에게 적합한 조언을 통해 미인으로 변신시켜주는 ‘Beauty Choice’, 나유미의 셀프 뷰티팁을 담은 ‘나유미의 How to’ 등의 코너로 구성된다. 4일 첫 방송에선 배우 이민정의 단골 피부관리샵을 찾아가 그의 ‘꿀피부’ 관리법을 소개한다. ‘대학 얼짱’ 출신 의뢰인들에게 MC 길과 메이크업아티스트 함경식이 피부관리법을 제안하기도 한다.



천인성 기자< guch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