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5만 고려인의 ‘우즈벡 희망가’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 인근에 있는 시온고 마을. 고려인 2000명이 산다. 이곳에 한국 정부 지원으로 노인요양원이 들어서고, 돼지농장·하우스 농사·온천 개발 등이 활발하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