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천안 오리농가서 AI 의심 신고

농가에서 기르는 오리와 닭에서 조류 인플루엔자(AI) 감염 증세가 올해 처음 발견됐다.



철새 이어 가금류서도 증상

 농림수산식품부는 29일 충남 천안시 풍세면의 오리 사육 농가와 전북 익산시 망성면의 양계장에서 AI 의심 증상 신고가 접수돼 정밀검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만경강과 천수만, 해남지역의 철새에서 AI 바이러스가 검출된 적은 있지만 농가에서 기르는 가금류에서 AI 증상이 발견되기는 처음이다. 충남가축위생연구소는 1차 현장확인 결과 AI 증상과 일치해 국립수의과학연구원에 정밀검사를 의뢰했다.  



최현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