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긴장 계속되는 연평도

18일로 예상됐던 연평도 사격훈련이 기상 상태 때문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훈련 대상 해역에는 안개가 짙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이미 공지한 훈련기간(18~21일) 중 최적의 날짜에 사격한다는 입장에는 변함없다”고 말했다. 사진은 연평도 주둔 해병대 병사들이 18일 순찰을 마치고 기지로 귀환하는 모습이다. [로이터=연합뉴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