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한-EU 산업협력의 날









주한유럽연합상공회의소는 9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한-EU 산업협력의 날을 맞아 양국 간 교역확대에 노력한 정부기관·기업 8곳에 대해 ‘한-EU 협력상’을 시상했다. 한식 세계화 사업을 추진한 농림수산식품부가 ‘최고 세계화상’을, 법률시장 개방에 앞장선 법무부가 ‘최고 책임감상’을 받았다. 대구·경북 경제자유구역청은 ‘최고 지방자치단체상’을 수상했다. ‘최고 투자기업상’은 평택 공장에 1100만 유로를 투자한 한국 머크에 돌아갔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코리아(최고 녹색기업상), 한국베링거인겔하임(최고 사회공헌상), 가빈소시지(최고 중소기업상)도 상을 받았다. 이날 행사에서 김황식 국무총리(앞줄 오른쪽에서 넷째)가 유르겐 쾨닉(앞줄 오른쪽에서 다섯째) 한국 머크 대표와 대화를 하고 있다.



안성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