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즈니스 유머] 여고 동창회





200자 경제뉴스





여고 동창회에서 옆자리의 친구가 딸의 대학입시 결과를 물었다.



 이럴 때 떨어졌다고 대답하는 것만큼 곤혹스러운 것도 없다.



 그러나 골퍼들끼리인지라 대답은 간단했다.



 “수시는 생크 나고, 정시는 OB(아웃 오브 바운스) 났지 뭐.”



윤선달의 『알까기 골프』 중에서



▶ [비즈니스 유머] 기사 더 보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