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철로변 소외계층에 ‘사랑의 쌀’기증

한국철도시설공단은 1일 철로변 지역의 소외계층에게 전해 달라고 10㎏짜리 ‘사랑의 쌀’ 250포대를 대전시 동구청에 기증했다. 이번에 기증한 ‘사랑의 쌀’ 은 한국철도시설공단이 10월 환경부 주관, 제15회 자연환경대상을 수상하고 받은 상금 500만원으로 구입했다. 동구청은 혼자 사는 노인 등에게 쌀을 나눠 줄 계획이다. 한국철도시설공단 홍보실 박상균 과장은”앞으로도 국민의 철도를 건설하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