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천안함 공격 어뢰 ‘1번’









북한군이 23일 연평도 공격 때 사용한 122㎜ 방사포의 추진체 잔해(아래쪽)에서 ‘①’이라고 손으로 쓴 표기가 발견됐다. 위쪽은 지난 3월 천안함 격침 때 사용된 북한군 어뢰 잔해에 남은 ‘1번’ 글씨. 북한이 무기 조립 때 부품에 숫자를 수기 형태로 기입한다는 점을 보여준 것으로 군 당국은 어뢰 잔해가 북한의 것임이 방사포 파편을 통해 거듭 입증됐다고 밝혔다.



김경빈 기자·[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