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순택 부회장 “신수종사업 중심 컨트롤 타워 구성”





삼성 김순택 부회장 첫 언급





삼성그룹 컨트롤 타워의 책임자로 선임된 김순택(사진) 부회장은 22일 “신설되는 그룹의 컨트롤 타워는 신수종·신성장 사업 중심으로 구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부회장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동 삼성 본관으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나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사회와 삼성의 내부 구성원들이 삼성에 바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신설되는 컨트롤 타워와 관련해 “이미 언론에서 보도한 바와 같이 과거보다는 미래를 대비하는 조직이 될 것”이라며 “구체적인 조직 구성은 현재 검토 중이며 이른 시간 내에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사회와 그룹 내 임직원들이 바라는 소통과 상생을 실현할 수 있는 방향으로 조직을 꾸리겠다”고 덧붙였다.



 김 부회장은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당부 사항이 있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앞만 보고 인재를 중시하라고 말씀하셨다. 회장의 경영 방향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창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