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정] “일자리 창출은 사회적 책임”









신동빈(사진) 롯데그룹 부회장은 16일 서울 영등포동 롯데쇼핑인재개발원에서 열린 대졸 신입사원 공채면접 현장을 찾아 지원자를 격려했다. 신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일자리 창출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라며 “실력이 뛰어난 인재는 예정된 채용 규모에 구애받지 않고 적극적으로 채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