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아시아인의 축제’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이 12일 오후 9시(한국시간) 개막식을 시작으로 16일간의 열전에 들어갔다. 광저우 시내 주장(珠江)의 하이신사섬에서 열린 개막식은 ‘물, 생명의 기원’이라는 주제로 화려하게 펼쳐졌다. 사진은 기수 윤경신(핸드볼)을 선두로 대한민국 선수단이 입장하는 장면.



광저우=김성룡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