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군 고속정, 어선과 충돌해 침몰 2명 실종

해군 3함대 소속 고속정 1척이 10일 오후 10시50분쯤 제주항 서북방 5.4마일 해상에서 야간 경비 임무 수행 중 우리 어선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군 당국이 밝혔다. 군 관계자는 11일 “G20 정상회의에 대비한 경계작전 중 충돌사고가 일어났다”며 “승조원 30명 중 27명을 구조했고 2명은 실종된 상태”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구조자 중 7명은 병원으로 후송됐다”며 “사고를 당한 고속정은 침몰했다”고 밝혔다.



제주 해상서 야간경비 수행 중
승조원 30명 중 28명은 구조

그러나 후송된 선원 중 1명은 11일 새벽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해군 관계자는 밝혔다. 충돌한 어선은 300t급이며, 탑승 선원들의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관계자는 “사고 현장에 고속정과 해경정·링스헬기 등을 투입해 구조작업 중이며 추가 구조전력을 투입해 실종자 수색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군은 실종자 수색과 함께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군 관계자는 “현재로선 사고 원인에 대해 말할 수 있는 단계가 아니다”고 설명했다. 사고 고속정의 제원은 배수량 150t, 길이 37m, 폭 6.9m, 최고 속력 40노트다.



정용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