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서울서 만나는 ‘철의 여인’ 4명

G20 서울 정상회의에 ‘대처의 후예’들이 참석한다. 메르켈 독일 총리,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대통령, 길라드 호주 총리, 지난달 말 브라질 대선에서 승리한 호세프 당선자다.

도민이 행복한 더 큰 제주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