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볼보자동차 '자발적 리콜' S80 D5 등 5종

(주)볼보자동차코리아가 운전석 에어백 전기배선 접촉 불량으로 리콜을 실시한다.



국토해양부는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자동차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수입사에서 자발적으로 결함을 리콜한다고 4일 발표했다.



이번 결함원인은 운전석 에어백의 전기배선 접촉이 불량하여 에어백 경고등이 점등되고 이 경우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을 수 있다는 점이다.



볼보자동차는 09년 11월19일부터 10년 6월 22일 사이에 제작한 승용차 5차종 S80 D5(202대), S80 T6(100대), XC70 D5(57대), XC60 D5(109대), XC60 T6(10대) 등 총 478대를 리콜 대상으로 선정하고 이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리콜을 하기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수리하는데 지출한 비용도 보상받을 수 있도록 자동차관리법령이 개정되었기 때문에 해당 소유자는 자동차관리법 제 31조의 2항에 따라 볼보자동차코리아 서비스센터에 수리 비용의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리콜 대상에 해당하는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5월부터 볼보자동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수리(운전석 에어백 커넥터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중앙일보 디지털뉴스룸=유혜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