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새 단장 서대문형무소, 6일 재개관

서울 서대문구는 서대문형무소역사관 재개관 기념식을 6일 연다. 서대문구는 2008년부터 국비·시비 등 121억여원을 들여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의 주전시관과 취사장 등을 원형대로 복원하고 전시물을 교체하는 공사를 해왔다. 보안과 청사로 사용되던 지하 1층, 지하 2층 총 1398㎡ 규모의 주전시관은 1960년대 덧붙인 백색 타일을 제거하고 원래의 적색 벽조로 복원했다. 주전시관 1층은 서대문형무소의 연혁과 역사적 의미를 보여주고 2층에서는 민족저항운동 자료를 전시하는 등 ‘독립과 민주’라는 주제에 따라 전시물을 교체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