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이효리에게 표절곡 제공한 작곡가 징역 1년6월 선고









서울서부지법 형사2단독 정철민 판사는 표절한 노래를 가수 이효리(사진)씨에게 주고 작곡료를 받은 혐의(사기 등)로 구속기소된 작곡가 이모(36)씨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뒤늦게 뉘우치고 있지만 사기와 업무방해, 사문서 위조 혐의가 인정되며 이에 따른 피해가 커 실형 선고가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이씨는 해외 인터넷 사이트에서 내려받은 노래를 자작곡이라고 속여 이효리씨와 그의 소속사 엠넷미디어에 주고 작곡료 2970만원을 받은 혐의로 지난달 구속기소됐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