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능과 패션 입고 바람처럼 달리자









가을철 바이크룩 트렌드



쉽게 즐기면서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자전거 열풍이 거세다. 특히 자출족과 자전거 매니어층이 더욱 증가하면서 바이크 열풍이 그칠 줄 모르고 있다.



 K2는 올 시즌 바이크 전용 ‘액트 바이크(ACT BIKE) 라인’을 더욱 강화했다. 장시간 동안 편안하고 쾌적하게 바이크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기능성을 더욱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액티브한 매력을 연출할 수 있도록 전문가 스타일의 디자인으로 선보이고, 세련되면서도 고기능적인 MTB 전용 의류와 간편한 착용감의 MTB 전용 배낭 등 바이크 활동에 필요한 제품들을 다양하게 출시한 점도 돋보인다.



‘전문적인 기능’으로 편안하고 안전하게



 K2의 ‘액트 바이크 라인’은 장시간 편안하게 자전거를 탈 수 있도록 세심한 기능까지 고려했다. 특히 자전거를 탈 때 옷이 딸려 올라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재킷과 바지의 밑단에 ‘실리콘 밴드’를 덧대고, 엉덩이의 부위별로 압박을 받는 정도가 다른 점을 감안해 부위별로 두께를 다르게 제작한 ‘엉덩이 패드’를 적용했다. 또한 상의의 경우 몸을 앞으로 숙였을 때 허리까지 충분히 가려질 수 있도록 앞쪽보다 뒤쪽을 길게 디자인해 편안하게 자전거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한 점도 눈에 띈다.



 찬 바람이 부는 계절적 특성을 고려해 방풍성·보온성도 강화했다. 바람을 효과적으로 막아주는 윈드스토퍼는 바람 차단뿐만 아니라 체온이 외부로 새어 나가는 것까지 막아주는 기능성 소재를 사용했다. 또한 부분적으로 스트레치 원단을 사용해 활동성을 높이고, 메시 소재를 적용해 땀을 빠르게 배출할 수 있도록 제작,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것도 주요 강점이다.



‘전문적인 소품’으로 완벽하게



 K2는 머리부터 발 끝까지 완벽하게 전문 바이크룩을 연출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바이크 전용 소품들을 출시했다. K2의 MTB 전용 배낭은 몸을 앞으로 숙였을 때 어깨끈이 완벽하게 밀착되도록 설계, 자전거를 탈 때 최적의 착용감을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됐다. 허리를 완벽하게 감싸주는 힙벨트는 허리의 부담을 덜어주며, 탁월한 통풍성은 쾌적함을 제공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