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매뉴얼, 시카고 시장 출마 위해 사임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최측근인 람 이매뉴얼(사진) 백악관 비서실장이 시카고 시장 선거 출마를 위해 백악관에서 물러난다.



오바마 최측근 … 후임엔 라우스 선임보좌관 임명

이매뉴얼 실장은 주말 중 시카고로 떠나 다음 주부터 선거전에 나설 예정이라고 워싱턴 포스트 등이 지난달 30일 보도했다. 이매뉴얼 후임엔 오바마의 오랜 측근인 피트 라우스 선임보좌관이 임명됐다. 라우스 보좌관은 오바마가 상원의원에 당선됐을 때 비서실장을 맡았으며 이후 대통령 당선자 시절까지 비서실장 역할을 해 왔다. 오바마의 정치적 스승으로 알려진 토머스 대슐 전 상원 원내대표의 보좌관 출신으로 당시 상원 내 주요 의제를 막후에서 조정, ‘101번째 상원의원’으로 불렸다. 오바마는 1일 "라우스 선임 보좌관이 이매뉴얼 비서실장의 업무를 잘 이어받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매뉴얼이 그동안 저돌적으로 비치는 데 비해 라우스는 대중 앞에 모습을 거의 드러내지 않는 조용한 스타일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이매뉴얼은 오바마가 2008년 대선에서 승리한 직후 가장 먼저 지명한 백악관 참모로 금융위기 극복을 위한 새 경제 정책 입안 등 오바마 정부 내에서 주요 역할을 맡았었다.



워싱턴=최상연 특파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