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입물가 5개월째 오름세

수입물가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국제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5개월째 오름세를 이어갔기 때문이다.



국제 원자재값 계속 올라 … 상승세 당분간 이어질 듯

한국은행은 13일 8월 수입물가(원화 기준)가 지난해 8월보다 5.7% 올랐다고 발표했다. 지난 7월보다는 0.3% 올랐다. 지난해 같은 달 대비 수입물가 상승률은 지난 4월(5.1%) 이후 계속 상승세다. 한국은행은 원화 가치 상승으로 중간재·자본재·소비재 등의 수입 물가는 떨어졌지만 원자재 가격이 높은 폭으로 올라 수입 물가가 오름세를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철광석(전월 대비 16.2% 상승)·연광석(13.6%)·아연광석(12.7%) 등이 많이 올랐다. 옥수수(전월 대비 7.6% 상승), 대두(6.8%), 천연고무(3.2%)의 오름세도 컸다. 반면에 자본재와 소비재는 3.5%와 1.0%씩 하락했다. 수출물가는 지난해 8월에 비해 1.7% 내렸다. 전월 대비로는 1.8% 하락했다.



한국은행은 원자재 가격의 상승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돼 수입 물가도 계속 오를 것으로 내다봤다.



김종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