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Numbers] 35.5도

4일 경남 김해의 낮 최고기온. 이날 경기도 남부, 충청도, 남부 지방에 폭염경보·주의보가 발령됐다. 2007년 폭염특보제 시행 이후 기상청이 9월에 특보를 내린 건 처음이다. 대구·포항·광주 등도 섭씨 33도를 넘었다. 기상청은 북태평양고기압과 태풍 ‘말로’를 따라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됐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