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필리핀서 버스 테러 재발, 4명 숨져

26일(현지시각) 필리핀 남부지역에서 버스 테러 사건이 재발, 경관 2명과 운전사 등 4명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경찰 당국은 필리핀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810km가량 떨어진 카파타칸 타운에서 경찰 복장을 한 괴한이 버스를 멈추게 한 뒤 총기를 발사했다고 전했다.

범인은 버스를 강제로 멈추게 한 뒤 승객들을 내리게 했고 남아있던 운전사와 조수, 경관에게 총을 쏜 것으로 알려졌다. 범인은 버스를 불태운 뒤 그대로 달아났다. 경찰 당국은 범인이 버스 회사 측에 불만을 품고 있었던 것 같다는 승객들의 진술에 근거, 정확한 범인 신원과 범행 동기를 조사중이다.

최근 필리핀에서는 버스 승객을 인질로 삼은 테러 사건이 발생, 대규모 사상자가 발생하는 사건이 반복되고 있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