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장쑤성에 ‘한·중 그린 과학기술센터’

중국의 공업도시 장쑤(江蘇)성 쑤저우(蘇州)에 한·중 환경관련 업체의 연구개발(R&D)센터 등이 입주하게 될 ‘그린 과학기술 센터’ 설립이 추진되고 있다.



녹색 R&D 클러스트 등 추진

부동산개발 전문업체인 CKT는 지난 20일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한·중 그린 기술 개발을 위한 세미나를 열고 쑤저우 공업구 내에 들어설 ‘한·중 녹색 과학기술센터’의 청사진을 제시했다. 이 프로젝트에는 환경분야 전문 투자회사인 중국 칭화(淸華)대학기업그룹 산하 칭윈(靑雲)창업투자가 참여하게 된다.



양필승 CKT회장은 “총면적 26만㎡에 건립될 이 기술센터는 한국과 중국, 서방의 환경관련 업체를 위한 녹색 R&D클러스터, ‘한·중 그린 창업센터’, 녹색 전시관 등으로 구성될 것”이라 고 말했다. 그는 또 “칭윈창투를 비롯한 중국의 투자 자금이 프로젝트 참여 의사를 밝혀왔다”며 “장기적으론 쑤저우 지역에 녹색 개념의 코리아타운을 건설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세미나에 참석한 예둥(葉東) 칭윈창투 회장은 “중국의 모든 건설프로젝트는 최첨단 환경기술을 채택하고 있다”며 “중국의 투자자금과 한국 환경기술은 좋은 합작 요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우덕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