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자! 레저도시 춘천] “범도민 행사로 준비 대회 성공개최 확신”

“선수와 동호인이 제 기량을 발휘하도록 하고 관람객은 불편 없이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손은남 조직위원장

손은남(67·사진) 춘천 월드레저조직위원장은 “2005년 총회와 대회를 유치한 이후 조직위원회 직원은 물론 춘천시와 강원도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힘을 모아 월드레저총회와 경기대회, 전시회를 성공적으로 치를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손 위원장은 특히 춘천이 창설한 경기대회에 중점을 뒀다고 강조했다. 그는 “아테네가 올림픽의 발상지이듯 많은 레저대회가 앞으로 춘천에서 지속적으로 열려 춘천이 레저도시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라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 월드총회와 전시회 이외에 경기대회를 함께 열어 이전의 다른 총회와 차별화한 것도 경기대회 준비에 더 신경을 쓰도록 한 요인”이라고 덧붙였다.



손 위원장은 경기대회 운영과 관련, “대회에 참가하는 동호인으로부터 인정받아야 국내 1800여만 명으로 추산되는 레저 관련 동호인이 이곳을 찾게 되고, 그래야 춘천이 레저도시로 성장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손 위원장은 “경기 이외에 춘천의 대표적인 축제인 닭갈비·막국수축제도 함께 여는 만큼 많은 국민이 춘천을 찾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찬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