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산에프앤지, 매니저 필요 없는 크림생맥주 전문점

㈜다산에프앤지가 운영하는 크림생맥주전문점 ‘플젠(PLZEN)’은 생맥주 전문점 시장에서 차별화된 맥주 맛, 중세풍의 고품격 인테리어, 철저한 가맹점 지원을 바탕으로 예비 창업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플젠’은 2006년 5월 성내 1호점을 시작으로 현재 82호점이 운영 중이다.



김양호 대표이사는 차별화된맥주맛 등으로 ‘플젠’의 브랜드가치를 높이고 있다.
플젠의 차별화된 맥주맛의 비밀은 생맥주 추출 노즐을 얼음속으로 통과시키는 냉각방식인 ‘자연냉각기’에 있다. 노즐 주위에 얼음을 채운 용기 속을 생맥주가 통과하면서 자연스럽게 냉각돼 생맥주 본연의 맛을 살려낼 수 있다.



플젠 신사역점을 운영하고 있는 이미애 점주는 "카푸치노 거품처럼 부드럽고 감미로운 플젠만의 크림생맥주 맛이 인기를 끌 것이라는 판단으로 매장을 오픈했습니다. 게다가 본사의 기초교육과 정기 신메뉴교육 등 체계적인 교육시스템과 운영팀·조리팀의 정기적인 가맹점방문을 통한 지원시스템으로 매니저 없이도 직접 매장을 관리할 수 있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그 결과 지금은 월평균 3500만원 매출에 1000만~1200만원의 순이익을 올리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정구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