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리핑] 고혈압 환자 급증 … 진료비도 5년 새 64% 늘어

국내 고혈압 환자의 진료비가 5년 새 64% 늘어났다.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정책연구원이 최근 5년간(2005∼2009년) 진료비 지급 자료를 분석한 결과 고혈압 환자의 총진료비는 2005년 1조4000억원에서 2009년 2조3000억원으로 증가했다. 환자 1인당 연간 투약 일수도 2005년 176.4일에서 2009년 215.2일로 38.8일로 길어졌다. 고혈압 환자는 지난해 529만 명으로 2005년(400만 명)보다 32.3% 늘었다. 인구 1만 명당 환자 수(2009년 기준)는 강원도가 1492명으로 최다였고 충남(1295명)·전남(1267명) 등 순이었다. 서울은 804명으로 최저였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