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폐암 투병 백남봉씨 입원

코미디언 백남봉(71·본명 박두식·사진)씨가 삼성서울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23일 한국방송코미디협회에 따르면 백씨는 2008년 폐암 진단을 받고 경기도 한 재활원에서 요양을 하다 최근 병세가 악화돼 입원했다. 협회 관계자는 “한 달 전만 해도 산책을 할 정도였으나 오랜 투병으로 몸이 허약해진데다 폐렴 증세가 겹쳐 입원했다”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