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치 투쟁 싫다” 건국대병원 노조, 민노총 탈퇴

민주노총 산하 보건의료산업노조 건국대병원 지부는 22일 민주노총을 탈퇴해 한국노총에 가입하는 내용의 조직 형태 변경안이 조합원 전체 투표에서 가결됐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민주노총 탈퇴는 “정치 투쟁에만 치중하는 민주노총을 더 이상 따를 수 없다”는 조합원들의 요구에 따른 것이어서 주목된다.



조합원 투표 … 한국노총 가입키로

건국대병원 지부에 따르면 21~22일 이틀간 병원에서 진행된 찬반투표에는 전체 조합원 929명 가운데 838명이 참가해 투표자의 93.4%인 783명이 탈퇴에 찬성했다.



정경섭 지부장은 이날 “정치 파업과 같은 보건의료노조의 정치적 행보에 차출돼 심리적 부담감이 크다는 조합원들의 의견에 따라 탈퇴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정 지부장은 또 “왜 우리가 처음 보는 버스에 올라서서 ‘광우병 쇠고기 반대’ 같은 알지도 못하는 구호를 외쳐야 하는지 모르겠다” 고 말했다.  



심새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