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아공 월드컵의 교훈 “이기고 싶으면 소통하라”

“기업들이여, 승리하고 싶으면 소통하라.”

삼성경제연구소 이일한 선임연구원은 22일 소통이 올해 남아공 월드컵의 승패를 갈랐다며 기업 경영의 성공을 위해서도 조직의 소통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소통 경영의 측면에서 다섯 가지 월드컵 승리 요인을 찾아냈다. 첫째, ‘신뢰 구축’. 프랑스·이탈리아·잉글랜드 등 신뢰관계가 무너진 팀은 초반 탈락했다. 둘째, 소통의 정확성. 패스 정확성이 높은 팀이 상대방을 압도했다. 셋째, 소통 채널 다변화. 패스 분산도가 높고 롱패스를 적극 활용한 팀들이 8강에 진출했다. 우루과이의 패스 분산도는 8.2, 우리나라는 6.7이었다. 넷째, 가치 공유와 일체감 확보. 자국 리그 선수들을 주축으로 외국계와 신세대 선수를 포용한 팀들의 성적이 좋았다. 스페인·독일 등이다. 마지막으로 소통의 스피드. 패스 속도에서 네덜란드를 압도했던 스페인이 우승컵을 안았다.

이상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