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울진 금강소나무 숲길 열린다



국내 최대의 금강소나무 군락지인 경북 울진군 서면 소광리 일대에 금강소나무 숲길이 열린다. 남부지방산림청은 20일 울진 금강소나무 숲길 4개 구간 총 70㎞ 중 제1구간(울진군 북면 두천리∼서면 소광2리, 13.5㎞)을 개통한다. 숲길은 인적이 드문 오지에 있고, 산림유전자보호구역과 산양보호구역을 통과하는 것이 특징이다. 숲길은 또 옛 보부상 길을 활용하고 산림 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변의 석재와 간벌목 등을 이용해 자연친화적으로 시공됐다. 하루 탐방 인원은 80명으로 제한되며 국내 숲길 중 유일하게 예약탐방제로 운영된다. [남부지방산림청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