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캐딜락 CTS-V


GM코리아는 13일 서울 논현동 전시장에서 고급 세단 ‘캐딜락 CTS-V’를 선보였다. 신형 6.2L V8 수퍼차저 엔진이 장착됐으며 최고출력은 556마력이다. 시속 60마일(97㎞)까지 가속하는 데 3.9초 걸린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1억500만원. [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