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호주 도요타 “렉서스 엔진 결함 조사”

도요타의 호주 현지법인인 호주도요타가 고급 브랜드 렉서스의 엔진 결함 문제에 대해 조사를 진행 중이다. 호주도요타 대변인은 “호주에서 시판되고 있는 4개 렉서스 모델에 대해 엔진 밸브스프링 결함 여부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고 현지 언론들이 2일 보도했다.

조사 대상 렉서스 모델은 중형 GS450 및 GS450h하이브리드와 대형 LS460 및 LS600hL하이브리드다. 이들은 최근까지 호주에서 모두 1100여 대가 팔린 것으로 파악됐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엔진 결함과 관련된 사고 보고는 없다고 호주도요타는 밝혔다. 호주도요타는 지난해 캠리 등의 리콜 사태가 발생했을 당시 문제가 된 모델은 해외에서 생산된 것으로 호주도요타가 자체 생산한 캠리와는 다르다며 리콜을 하지 않았다.

이에 앞서 도요타는 일본에서 생산한 렉서스 8개 모델에 대해 엔진 결함으로 주행 중 엔진이 갑자기 정지된 뒤 다시 시동이 걸리지 않을 위험이 있다며 재차 리콜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일본 언론들이 1일 보도했다. 리콜 대상은 일본 국내에서 9만여 대를 포함해 전 세계에서 판매된 모델까지 모두 27만 대에 달한다.

이에 앞서 도요타는 지난해 말부터 올 초까지 가속페달 등과 관련된 결함으로 850만 대를 리콜했다. 이를 계기로 도요타는 차량 사고, 중고차 가격 하락, 주가 하락 등과 관련해 200건 이상의 소송에 직면해 있다. [연합뉴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