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영화보러 멀티플렉스만 가시나요

 최근 극장가에서 33년 만에 영화 ‘대부’가 재개봉돼 눈길을 끈다. 영화 ‘하녀’가 리메이크돼 화제였고, 할리우드에서도 리메이크 붐이 이는 등 고전 영화에 대한 관심이 부쩍 높아지고 있다. 시간의 한계를 넘은 고전 영화들을 1년 내내 볼 수 있는 공간들이 있다. 새로운 감성으로 채색된 독립영화와 국내외 고전을 만날 수 있는 ‘예술영화 전용관’들이 바로 그곳이다.

시네마테크 KOFA

 1991년 개관한 이곳은 한국영상자료원에서 운영한다.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시네마테크(영화 관련 자료를 보존하고 고전영화나 예술영화를 일반인과 공유하는 곳)로 국내외 고전·예술·독립 영화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시설도 멀티플렉스 개봉관에 버금간다. 1관은 328석의 대형관이며 2관은 150석, 세미나실로 주로 운영되는 3관은 50석이다. 하루 3개의 영화가 각 1회씩 상영된다.

 매월 특정한 주제로 기획전도 열린다. 시대별 한국고전영화를 차례로 상영하는 ‘한국영
화 100선 릴레이’, 개봉 당시 흥행하지는 못했으나 재상영 요구가 높았던 작품을 매월 상영하고 영화평론가 이동진의 진행으로 감독과 배우를 초청해 관객과의 대화를 갖는 ‘다시보기’ 등이 있다. 또한 매달 독립영화감독을 초청하여 영화 상영과 함께 관객과의 대화를 갖는 ‘독립영화 아카이브’ 행사도 진행한다.

 내달 1일부터 8월 29일까지 두 달 간 개최되는 ‘구로사와 아키라 탄생 100주년 기념 특별전’은 영화 매니어들과 관계자의 기대를 벌써부터 받고 있다. 8월부터 10월 초까지는‘임권택 감독 전작전’이 열릴 계획. 한국영상자료원 2층에 마련된 영화 자료실에서는 언
제든 보고 싶은 영화를 DVD로 감상할 수 있다. 따라서 영화 매니어뿐아니라 영화 감독이나 배우들의 발길이 잦다. 1층 영화박물관도 좋은 볼거리다. 매주 월요일은 휴관.

▷위치 지하철 6호선 디지털미디어시티역(구수색역) 2번 출구에서 7711번이나 7730번 버
스 이용, 누리꿈스퀘어 하차(버스 5분 소요). 한국영상자료원 지하 1층.

▶문의=02-3153-2075~77 www.koreafilm.or.kr/cinema


 
서울아트시네마

 과거와 현대를 아우르는 거장들의 회고전과 특별전, 세계 각국의 다양한 영화주간, 독립
영화 상영, 해외 게스트 초청 및 대담 등의 특별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300석 1개관의 소규모 극장이지만 매년 500여 편 이상의 영화가 활발하게 상영되고 있다.

 현재 이탈리아 네오리얼리즘의 거장인 ‘페데리코 펠리니 회고전(~7월 4일까지)’을 진행
중이다. 내달 중 일본 뉴웨이브 작가로 알려진 ‘오시마 나기사 회고전’이 예정돼 있다. 관람료는 6000원(조조 구분 없음). 관객회원(연회비 6만원)이 되면 40% 할인 된 4000원에 영화를 볼 수 있고, 특별상영회 초대 등 다양한 혜택도 주어진다. 현장 또는 온라인 신청
이 가능하다.

▷위치 지하철 5호선 종로3가역 5번 출구 50m 낙원상가 4층(구 허리우드 극장).

▶문의=02-741-9782 www.cinematheque.seoul.kr


 
시네코드 선재

 총 238석 규모의 단관 극장으로 소격동 아트선재센터 지하에 있다. 2~3편의 영화가 교차 상영되며 요일별로 진행되는 알짜 기획들을 추천할만하다. 매주 월요일 1회 차(오전 11시30분)에는 수도원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인 ‘위대한 침묵’이 장기 상영되고 있다.매주 금요일 조조 영화 관람 시에는 커피와 토스트가 무료로 제공되는 특별 프로모션도 즐길 수 있다.

  매월 마지막 주 화요일 오후 8시에는 독립영화를 감상하고 감독과 대화의 시간을 갖는 ‘인디포럼 월례비행 2010’이 진행된다. 영화를 10번 보면 1번을 공짜로 볼 수 있는 쿠폰을 준다. 대학로의 하이퍼텍 나다와 공용으로 사용할 수 있다. 관람료는 7500원(조조 6500원). 멤버십 씨네코디(연회비 5만원)에 가입하면 각종 할인 혜택이 있다.

▷위치 지하철 3호선 안국역 1번 출구. 정독도서관 방향 도보 7분.

▶문의=02-730-3200 cafe.naver.com/artsonjearthall


 
하이퍼텍 나다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1층에 있는 예술영화 전용관. 최근 개봉작을 비롯해 요일별로 특정 나라 영화나 장르 영화를 상시로 상영해 이용하기 편리하다. 매주 화요일 저녁에는 프랑스 영화 최근작이나 고전 프랑스 영화를 모아 상영하는 ‘시네프랑스’가 펼쳐진다. 수요일 저녁에는 국내외 다큐멘터리 영화들을 모아 상영하는 ‘다큐 인 나다’가 진행된다.

 23일부터 30일까지는 에로시티즘 영화제‘에로스, 에로티카, 에로티시즘’이 펼쳐진다. 관람료는 평일 7000원, 주말 8000원, 조조 6000원. 씨네코드 선재와 함께 씨네코디 멤버십을 운영, 각종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위치 지하철 4호선 혜화역 1번 출구. 낙산 가든 골목 안 100m.

▶문의=02-741-3391 cafe.naver.com/inada


 
크링 시네마

 금호건설에서 운영하는 복합문화공간 ‘크링’ 1층에 위치한다. 64석 규모로 독립영화와 예술영화 중심의 비상업 영화를 상영하고 있다. 강남 지역에서 보기 드문 예술 영화전용관이라 매회 관객들이 자리를 꽉 매운다.

 그 동안 ‘홍상수 감독전’ ‘여배우 열전’‘현대 독일영화 특별전’ 등 기획전이 진행됐다. 영화를 본 후 감독과 배우를 직접 만날 수 있는 ‘감독과의 대화’는 언제나 인기가
높다. 현재 남아공월드컵 기간을 맞아 ‘스포츠 영화 기획전’과 함께 ‘아시아나 국제 단편 영화제 2010 순회상영전’이 펼쳐지고 있다. 내달 4일까지.

 개관 2주년을 맞는 23일 하루는 그동안 상영된 작품 중 가장 반응이 좋았던 ‘반 고호’ ‘고야의 유령’ ‘프리다’ 등을 상영한다. 관람 시 관람료 대신 기부금 5000원을 받으며, 이는 전액 문화예술계 발전을 위해 기부된다.

▷위치 지하철 2호선 삼성역 3번 출구 학여울 방면 200m.

▶문의=02-2051-4921, www.kring.co.k



[사진설명] 예술영화 전용관에서는 다양한 기획 상영전을 통해 국내외 고전 영화와 독립영화를 접할 수 있다. (사진제공=한국영상자료원서울아트시네마크링 시네마)

<하현정 기자 happyh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