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법무부, 24일 ‘스폰서 검사’ 10명 징계위원회

법무부는 오는 24일 징계위원회를 열어 ‘검사 스폰서’ 의혹에 연루된 박기준 부산지검장과 한승철 전 대검 감찰부장 등 현직 검사 10명에 대한 징계 여부와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18일 밝혔다. 법무부 징계위는 대검이 제출한 징계안을 논의하고 당사자들을 불러 소명 기회를 준 뒤 징계 수위를 확정할 방침이다. 법무부 측은 “특검 도입에 대한 여야 합의가 이뤄지면서 징계위 개최를 미루는 방안도 검토했으나 검찰 인사 일정 등을 고려해 예정대로 징계 절차에 들어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