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리핑] 기아차 모닝 제작 결함 2만여 대 리콜

국토해양부는 기아자동차의 경차인 모닝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리콜 대상은 지난해 11월 13일부터 올해 2월 5일 사이에 생산, 판매된 2만777대다. 이들 차량에서는 겨울철 도로에 뿌린 염화칼슘이 연료 주유구 파이프에 묻은 뒤 일정기간이 지나면 미세한 균열이 생겨 기름이 새는 결함이 확인됐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14일부터 기아차 직영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이번 리콜 전에 자비로 수리를 했을 경우도 보상받을 수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