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판교에 고급연립 300가구 나온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경기도 판교신도시에 짓는 고급 연립주택을 다음 달 중순 분양한다. 기존 연립주택 개념에서 탈피한 새로운 주택모델을 제시하기 위해 LH가 국제현상설계 공모한 월든힐스 300가구다. 전용면적 109~231㎡형 중대형으로 이뤄지며 32개 다양한 주택형이 마련된다. 특징은 대부분의 가구가 아래층 지붕을 마당처럼 이용할 수 있는 테라스 주택형이라는 점이다. 공동주택이면서도 단독주택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또 집 안에 엘리베이터를 놓고 중앙정원 등을 설치해 기존 타운하우스나 연립주택과 차별화를 꾀했다. 분양가는 B5-1BL이 3.3㎡당 1970만3000원, B5-2BL이 3.3㎡당 1882만3000원, B5-3BL이 3.3㎡당 2010만2000원이다. 그러나 동별·호별 평면구조, 테라스 면적, 향, 조망 등에 따라 차이가 많다. 선시공 후분양 방식이어서 공사가 80% 이상 이뤄져 올 10월부터 블록별로 입주한다. 다음 달 15일 1순위 접수가 시작된다. 문의 031-8016-0291~2.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