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웃음의 대학





~오픈런.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2관·코엑스 아트홀 2만~4만원. 문의 02-766-6007

제2차 세계대전 중인 일본을 배경으로, 희극 작가와 냉정한 검열관 사이의 대본 수정 해프닝을 코믹하게 그린 ‘웃음의 대학’이 대학로와 강남에서 공연 중이다. 2008년 ‘연극열전’으로 시작해 재공연과 연장공연을 이어가다 두 곳에서 동시에 공연될 정도로 인기를 얻고 있다. 대중적 인기와 연기력을 겸비한 주인공들의 출연도 눈길을 끈다. 방송과 무대를 오가는 송영창·안석환·엄효섭·정웅인이 검열관 역을, 조희봉·정경호·백원길·김도현이 작가 역을 번갈아 맡고 있다. 뮤지컬 배우 전병욱도 작가로 합류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