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제3경인고속도 내달 3일 개통

경기도 시흥시 목감동과 인천시 남동구 고잔동을 잇는 민자도로 제3경인고속도로가 다음 달 3일 개통된다. 도로 시행사인 제삼경인고속도로㈜와 경기도는 25일 “경기도와 6개 민간 기업이 도비 2976억원, 민자 4403억원 등 7379억원을 공동 투자해 건설한 제3경인고속도로를 다음 달 3일 낮 12시에 개통한다”고 밝혔다.

길이 14.3㎞, 왕복 4∼6차로인 이 고속도로는 시흥시 목감동에서 서해안고속도로 목감나들목(IC)과 만난다. 인천에서는 송도해안도로(송도국제도시∼남동공단)와 연결돼 인천대교로 이어진다. 도로 분기점(JCT)에서는 서울외곽순환도로, 연성IC에서는 국도 39호선, 정왕IC에서는 시흥시 도시계획도로와 만나고, 월곶JCT에서는 영동고속도로와 연결된다.

통행요금은 고잔·정왕·연성·물왕 등 4개 영업소에서 구간별로 징수한다. 현재 경기도와 제삼경인고속도로㈜ 측은 통행료를 협의 중이다. 제삼경인고속도로㈜ 김운학 건설본부 차장은 “통행료는 2004년 협약 당시에는 전 구간을 이용할 때 1600원으로 정했지만 물가 상승 등을 반영해야 하기 때문에 이보다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 도로는 8월 1일까지 3개월간 무료로 운영된다. 정왕IC영업소에서는 이곳에서 연결될 영동고속도로 군자영업소가 이전될 때까지 요금을 한시적으로 징수하지 않는다.  

전익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