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브라질서 도요타 코롤라 10만 대 리콜

도요타자동차가 브라질에서 준중형 승용차 코롤라 10만 대를 리콜한다. 포드 자동차는 미국에서 대표적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익스플로러 등 3만여 대를 리콜하기로 했다.



미국 판매 포드 SUV도

25일 AFP통신에 따르면 도요타는 급가속 현상이 나타난 코롤라를 브라질에서 리콜해 바닥 매트를 수리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지난 22일 브라질 미나스제라이스주는 코롤라의 안정성에 문제가 있다며 판매를 금지시켰다. 리콜 대상은 2008년 4월~2009년 10월까지 생산된 차량인데, 올해 생산분도 포함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한편 포드는 익스플로러와 퓨전 등 3만3256대를 미국에서 리콜한다. 충돌 사고가 날 경우 등받이와 머리 받침대가 뒤로 밀리면서 운전자가 다칠 수 있기 때문이다. 포드는 운전석과 조수석의 등받이 각도를 조절하는 장치를 수리할 계획이다.



김영훈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