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비드한 ‘마코’ 옷, 신혼여행에 입기 딱!

‘내조의 여왕’ 김남주가 신혼여행지에서 입을 수 있는 엣지 있는 의상을 선보인다.



마코(www.macaw.co.kr)에서는 몸에 흐르는 듯한 편안함과 스타일리시한 도트 무늬 프린트 점퍼를 출시했다. 마코의 색상과 무늬는 앵무새의 기하학적인 무늬와 색상에서 모티브를 얻어 만들어졌다. 신제품은 모티브컬러의 절묘한 조화로 세련됨을 강조할 수 있으며 스키니 팬츠와 함께 입어 젊은 감각으로 연출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빨강, 노랑, 파랑 등의 비비드하고 화려한 트로피컬 컬러는 신혼여행지에서 산뜻하고 발랄한 기분을 선사해 준다.



마코의 신제품들은 편안하고 부드러운 소재로 만들어져 뜨거운 햇살 속에서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다. 여성의 실루엣을 잘 살려줘 허니문에서의 멋진 사진을 연출할 수 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