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정] 김남주 전 웹젠 대표, 게임 개발 복귀

김남주 전 웹젠 대표가 ‘브리디아 인터랙티브’라는 게임업체를 차려 게임 개발 비즈니스에 복귀했다. ‘뮤’ 같은 게임으로 ‘온라인 게임의 신화’라는 소릴 듣던 그는 NHN게임스에 2008년 경영권을 넘기고 업계를 떠났다. 브리디아의 대표는 김형철 전 웹젠 재무이사가 맡았다. 김남주씨는 별다른 직위 없이 게임 개발에만 전념할 것으로 전해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