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교육감 선거가 교육비리 불러”



이명박 대통령이 6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가교육과학기술자문회의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상선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유영숙 과학기술연구원 부원장. 이 대통령은 이날 “요즘 국민이 실망하는 건 교육비리”라며 “사회제도상 교육감이 선거로 되면서 그런 부작용이 일어나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회의에선 “현재 1년에 네 차례 진행하는 초·중·고교 공개수업을 온라인을 통해 공개해야 한다”는 제안도 나왔다.



조문규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