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PREVIEW

서울시향 정기연주
시간 3월 25일 오후 8시
장소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입장료 R석 5만원, S석 3만원, A석 2만원, B석 1만원
문의 02-3700-6300
세계 무대에서 주목하고 있는 ‘영 파워’ 플루티스트 샤론 베잘리(38)가 서울시향과 협연한다. 디아파송 황금상을 받고 그라모폰 에디터스 초이스, 영국의 더 타임스에서 “신이 내린 재능”이라는 찬사를 받은 플루트 연주자다. 하차투리안 협주곡을 지휘자 안드레아스 델프스와 함께 연주한다. 오케스트라는 벨리우스의 2번 교향곡을 들려준다.


이동춘 사진전 ‘오래 묵은 오늘’
일시 3월 24일~4월 6일
장소 서울 관훈동 토포하우스
문의 02-734-7555
사진가 이동춘(49)씨는 어린 시절 뒹굴며 살았던 한옥의 향취를 잊지 못한다. 밖에서 허우대만 찍은 여느 한옥 사진과 그의 한옥 사진이 다른 까닭이다. 10여 년 전부터 종손이 지키는 전국의 한옥을 찾아 제대로 찍은 한옥 사진 20여 점을 선보인다. 한 폭의 추상화 같은 문설주와 문풍지에 비쳐 흐드러진 산수유의 고운 자태가 우리 삶의 속살 찍기에 30여 년을 바친 이 뚝심 넘치는 사진가의 마음을 닮았다.


비밀애
감독 류훈
주연 유지태·윤진서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연이(윤진서)는 결혼 두 달 만에 사고로 혼수 상태에 빠진 남편 진우(유지태)를 간호하며 무미건조한 일상을 보낸다. 어느 날 외국에 있던 진우의 쌍둥이 동생 진호가 귀국한다. 두 사람은 끌리는 감정을 누르지 못하고 위험한 사랑을 시작한다. 하지만 진우가 기적적으로 깨어나면서 세 사람의 관계는 파국으로 치닫게 된다. ‘내가 진정으로 사랑한 사람은 누구인가’라는 질문을 끝없이 던지는 영화.


매혹과 영성의 미술관
저자 박혜원
출판사 생각의나무
가격 2만2000원
92점의 성화(聖畵)를 소개한 책. 수도원 벽화에서 스테인드글라스까지, 미켈란젤로부터 고흐까지, 미술사를 총망라해 작품을 엄선했다. 미술사적 의미보다는 ‘영감을 불어넣어 주는 살아 있는 작품’에 초점을 맞춰 골랐다. 책의 구성은 ‘위엄 있는 그리스도’ ‘플랑드르 작품 속 그리스도’ ‘인간 예수’ ‘바로크 시대의 그리스도’등의 장(章)으로 나눠 연대순으로 진행된다.


DSLR 사진의 완성
저자 밥 마틴, 리처드 올세니우스 외
역자 김문호
출판사 청어람미디어
가격 2만8000원
노출, 구성, 렌즈 선택법 등 기본적인 사진 메커니즘을 알려주는 안내서. DSLR의 수동 기능 정복하기, 소형 자동 카메라로 전문가가 찍은 사진처럼 만들기, 움직이는 피사체로 액션 사진 만들기, 포트레이트 만들기 등의 사진 기법을 담았다. 설명마다 포토샵 프로그램의 자료 사진을 함께 실어 이해를 돕는다.


뉴욕 미술시장
저자 김보름
출판사 미술문화
가격 1만9000원
런던ㆍ홍콩과 더불어 세계 미술시장의 중심을 이루고 있는 곳, 뉴욕의 미술시장 구조와 제도·정책 등을 살펴본 책. 미술시장을 움직이는 각 분야의 사람들(아티스트, 대안공간 운영자, 갤러리 큐레이터, 아트컨설턴트, 미술관 큐레이터, 컨템퍼러리 미술품 감정사)이 시장 안에서 어떤 역할을 하는지도 인터뷰를 통해 보여 준다.


알렉상드르 타로, 장 기엔 케라스
시간 3월 23일 오후 8시
장소 LG아트센터
입장료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
문의 02-2005-0114
현대 프랑스를 대표하는 피아니스트·첼리스트가 듀오 연주회를 연다. 알렉상드르 타로는 시(時)적인 해석과 섬세한 타건으로 유명한 피아니스트, 장 기엔 케라스는 현대음악 해석에서 장점을 발휘하는 첼리스트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풀랑크의 작품을 선택해 프랑스의 색채를 소개한다.


로얄 아카데미-명화로 읽는 서양미술사
일시 4월 7일~6월 30일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30분∼낮 12시30분
장소 서울 논현동 로얄빌딩 6층
가격 30만원(총 12회)
문의 02-514-1248
로얄&컴퍼니㈜에서 마련한 미술강좌다. 서양미술의 사조를 계승한 작가들의 작품을 통해 미술문화를 연구한다. 4월 7일 신상철 경희대 겸임교수의 ‘우아한 귀족 취미의 궁정예술-로코코’를 시작으로 ‘사진 속 명화 읽기’(4월 28일·신혜경 대구사진비엔날레 전시기획 팀장), ‘마네의 손과 모네의 눈’(5월 26일·이주헌 미술평론가) 등의 강좌가 이어진다.


그린 존
감독 폴 그린그래스
주연 맷 데이먼·그레그 키니어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2003년 이라크에 파병된 미 육군 특수팀 팀장 로이(맷 데이먼)는 그동안 제공된 대량살상무기(WMD) 위치 정보가 전부 잘못된 것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정보 제공자를 역추적하던 로이는 대량살상무기의 존재 여부에 대해 강한 의심을 품게 된다. ‘본 아이덴티티’ 시리즈의 2, 3편을 연출한 폴 그린그래스가 맷 데이먼과 다시 뭉쳤다. 본격 스릴러로서의 긴박감은 다소 떨어지지만 좁은 공간에서 숨 돌릴 틈 없이 몰아치는 리얼액션은 역시 인상적이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